구독

넷플릭스법으로 달라지는 것 📲

 
이제는 넷플릭스 등 콘텐츠제공자도 인터넷 품질을 유지하고 보수할 책임생겼습니다. 콘텐츠제공자(CP)의 망 품질 유지 의무를 담은 ‘전기통신사업법 시행령 개정안’이 의결돼, 오늘(10일)부터 시행되기 때문입니다. 일명 ‘넷플릭스법’으로 불리는 이 법은 넷플릭스, 구글, 페이스북, 네이버, 카카오 등에 적용됩니다. 직전 연도 10, 11, 12월 세 달 간 하루 평균 국내 이용자 수가 100만 명 이상이면서, 국내 전체 트래픽 양의 1% 이상을 차지하는 부가통신사업자가 대상이에요
 
망 품질이 저하되면 인터넷 속도가 느려지고, 동영상을 볼 때 잦은 끊김 현상이 생기거나, 화질이 낮아지는 등 문제가 발생합니다. 그래서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려면 유·무선 설비 투자가 필요합니다. 해외 망을 잇는 해저케이블을 수리·확충하는 등 비용을 들여야 그 품질을 유지할 수 있어요. 지금까지 망 품질 유지 의무는 이동통신사의 몫이었습니다. 그런데 요즘 인터넷을 이용하는 비율이 동영상 시청 때문에 높아졌어요. 동영상 시청은 트래픽을 많이 발생시켜, 더 많은 설비를 설치하고 자주 수리해야 망 품질 유지가 가능합니다. 그 비용을 이동통신사뿐만 아니라 대형 CP도 함께 부담하는 것이 적합하다는 게 ‘넷플릭스법’의 취지입니다.
 
📍2015년 페이스북과 KT의 갈등에 이어 2019년 넷플릭스와 SK브로드밴드의 분쟁까지. 국내 통신업계의 핫이슈였던 ‘망 이용료 분쟁’이 어느 정도 마무리됐습니다. 하지만 과연 국내법이 외국 기업인 넷플릭스나 구글 등에 얼마나 강제력이 있느냐 하는 점은 의문으로 남아 있습니다. 만약 넷플릭스가 국내법에 따르기를 거부하면, 국내 대형 CP인 네이버와 카카오만 비용을 지급하게 됩니다. 또 이에 따른 비용 부담이 고스란히 소비자에게 전가될 것이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그렇다고 수십 년 전 인터넷 환경에서 만들어진 법을 그대로 둘 수도 없어, 한동안 논란이 지속될 전망입니다.
 
*망 중립성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 싶다면
이 리포트를 참고해보세요!
by 정인

공유하기

관련 글

8466_2297569_1721557161518395247
해외여행 수요 급락에 여행사는 당황스러워요
최근 여행사에서 각종 할인 상품이 쏟아지고 있어요. 7월과 8월은 여름 여행 성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여행 수요가 크게 줄었기 때문이에요....
0717 머니레터
유통업계는 벌써 크리스마스 시즌?
물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국제물류의 운임이 상승하고 있어요. 국제물류는 해상·육로·항공 세 가지 경로로 움직여요. 국제물류 물동량의...
pexels-punttim-52608
29개월째 고용률 역대 최고, 그런데 왜 나는 취직이 안 돼?
고용률은 ‘만15세 이상에서 만64세 미만 인구 중 취업자가 얼마나 되는지’ 보여주는 지표예요. 지난 6월 기준 우리나라 고용률은...
nitish-meena-IFh4o-U-BGg-unsplash
이민 인력, 찬반이 아닌 어떻게 받아들일까의 문제예요
지난 7일, 대한상공회의소가 발표한 이민정책 보고서에서 이제껏 저출생이 지속된 탓에 내년에 당장 합계출산률이 2.1명으로 반등한다고...

경제 공부, 선택 아닌 필수

막막한 경제 공부, 머니레터로 시작하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