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주식시장 큰손, 엔비디아 팔고 아마존 사고

black Samsung Galaxy smartphone displaying Amazon logo
글, 정인


조금 더 먼 미래를 내다보고 있어요

미국의 거대 헤지펀드들이 엔비디아 주식을 대량 매각하고 아마존을 매입했어요. 엔비디아는 최신 제품을 내놓고, 공급망을 개선하는 등 한동안 상승세를 이어갈 가능성이 커요. 그럼에도 조금 더 멀리 내다봤을 때 리스크가 있다는 판단데, 크게 두 가지 이유 때문이에요. 

  • 매출 중 큰 비중을 차지하는 MS·메타·아마존·알파벳(구글)이 모두 자체 칩 개발에 들어갔어요. 
  • 미국 정부가 칩을 중국에 수출하는 것을 엄격히 규제 중이에요. 


반면 아마존은 미래 성장성을 보이는 디지털광고 시장에서 강점을 보이고 있어요.


스마트TV·디지털광고 시장을 주목해요

인터넷과 연결되는 스마트TV가 등장하면서 TV시장과 광고시장 모두 극적인 변화를 겪고 있어요. TV라는 하드웨어는 어느 정도 최대 수요가 정해져 있지만, TV를 통해 이용하는 콘텐츠는 그렇지 않아요. 소비자가 스마트TV로 OTT를 시청할 때, 노출되는 광고로부터 나오는 매출이 글로벌 연평균 18.5%씩 성장하고 있다고 해요. 


결국 콘텐츠와 플랫폼이 키워드예요

구글·삼성·LG처럼 자체 OS와 플랫폼이 있는 업체들이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시장이에요. 월마트와 아마존 등 글로벌 유통업체도 디지털광고 시장을 공략하고 있어요. 월마트는 스마트TV업체 ‘비지오’를 인수했어요. 아마존은 높은 광고수익을 올리고 있는 자체 OTT(아마존프라임)를 갖고 있는 데다, 고객 구매 데이터가 축적된 아마존닷컴을 통해 디지털광고 시장 3위 업체로 등극하기도 했어요.

어피티의 코멘트
  • 정인: 미국 글로벌 유통업체인 아마존도 막대한 광고비와 저렴한 가격을 앞세운 중국 이커머스에 대응하는 중입니다. 다만 투자자들은 아마존의 유통 부분보다 디지털광고 시장 수익에 더 집중한다고 해요. 수익률과 성장성이 더 높으니까요. 이런 흐름을 ‘리테일 미디어’라고 하는데, 유통 채널이 직접 광고 매체가 되어 소비자에게 광고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매출을 창출하는 광고 전략을 의미해요.

공유하기

관련 글

a black and red square button with the letter c on it
한국 시작 톡톡 두드리는 틱톡 이커머스
숏폼 콘텐츠를 기반으로 하는 소셜미디어 ‘틱톡’이 우리나라에서 세일즈·마케팅 인력을 활발하게 채용하고 있어요. 현재 공고된 채용 인원은...
silver imac and apple keyboard
어도비의 영상 AI는 뭐가 다를까?
포토샵, 일러스트레이터 등 소프트웨어로 유명한 ‘어도비(Adobe)’가 영상 데이터 확보에 나섰어요. 영상 분야에서 생성형 AI 기능을...
maxresdefault
우리가 새로운 메이저가 될 상인가요?
버추얼 아이돌은 가상·증강현실(VR·AR) 기술로 만들어진 아이돌을 뜻해요. 최근 한 음악방송에서 1위를 차지한 ‘플레이브’가 대표적인...
red and yellow heart shaped decors
마이구미, 제2의 전성기 맞다?
지난해 오리온의 젤리 브랜드 ‘마이구미’의 연 매출액이 1,300억 원을 넘겼어요. 1년 만에 56% 증가한 건데요, 특히 중국과...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든든한 커리어 코치, 커리어레터

취업부터 이직까지, 매주 토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