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대한항공, 마일리지 개편 안 하기로

글, 정인


마일리지 개편안을 철회했어요

대한항공이 실질적으로 소비자 혜택 축소라는 비판을 받았던 마일리지 개편안을 일단 철회했습니다. 개편안은 마일리지를 이용해 항공권을 구매할 때 지금처럼 지역별이 아니라 거리를 기준으로 차감한다는 내용이었어요. 이러면 인기 노선인 미국·유럽 등 장거리 노선에는 마일리지가 더 많이 필요해요.


대한항공의 입장은 이렇습니다 

대한항공은 다소 억울하다는 입장이었습니다. 이번 마일리지 개편안이 항공사 이용량의 80%에 이르는 중·단거리 고객에게는 오히려 유리하다는 거예요. 외국 항공사에 비해 마일리지 적립률도 높았습니다. 대한항공은 합리적인 개편안을 마련하겠다고 해요. 


기업결합 때문에 더 민감한 이슈예요

올해 7월에는 유럽연합의 대한항공-아시아나 기업결합 최종 심사 결과가 발표됩니다. 만약 대한항공과 아시아나가 합병된다면 우리나라 1, 2위 규모 항공사가 합치게 되는 거라서, 이번 마일리지 개편안에 대해 더 강한 비판이 나왔어요. 

어피티의 코멘트
  • 정인: 산업이나 기업이 커지고, 새로운 사업자의 진입장벽이 높아지면 정부도 더 예민하게 살펴보게 됩니다. 이번 대한항공 마일리지 개편안에 대한 국토교통부 반응도 그렇고, 대한항공과 아시아나의 기업결합에 대한 각국 심사도 비슷한 맥락이에요.

공유하기

관련 글

chuttersnap-rOAFxjnfRgg-unsplash
5월 날씨 좋았는데 안 좋았습니다?
지난 5월, 서울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2014년 시작된 미세먼지 관측 이래 가장 낮았어요. 유독 깨끗하고 화창한 하늘이 이어진 이유는...
pat__-9VPtNW84vGI-unsplash
고물가, 먹고사는 데 지장 있다
지난 27일, 한국은행이 고물가와 관련된 보고서를 내놨어요.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이후 최근까지 누적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12.8%,...
mathieu-stern-1fzyz-bmKBw-unsplash
소비자 마음도 지갑도 닫혔어요
고물가, 고환율, 고금리가 이어지며, 소비자들이 지갑을 닫고 있어요. 이런 현상은 통계에도 반영되는 중입니다. 5월 우리나라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kai-pilger-tL92LY152Sk-unsplash
새벽배송 시장 요즘 어때?
‘컬리’가 올해 1분기(1~3월) 매출 5,392억 원, 영업손실 1억 9천만 원을 기록했어요. 연결재무제표상으로는 여전히 적자지만,...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