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나는 여기에 돈 쓰는 게 덜 아깝다! 처음 경험하는 것 vs. 이미 해 봐서 알고 있는 것

person holding light bulb

글, 어피티


📣 코너 소개: 나 말고 다른 사람들은 어떻게 돈 쓸까? 궁금하시다고요? 독자님 대신 잘쓸레터가 서로의 소비 습관을 ‘궁물’해드립니다.

어떤 사람은 해외 여행 갈 때 안 가 본 나라 위주로 정하고 식당도 새로운 곳에 도전하길 선호하는 반면, 좋아하는 드라마나 영화를 수십 번씩 돌려보고, 한 번 꽂힌 음식을 일주일 내내 주야장천 먹는 사람들도 있죠. 


둘 다 취향 차이일 뿐이지만, 전자의 경우는, 이미 해 본 것에 또 돈을 쓰는 건 아깝다고 생각하고, 후자의 경우는, 이미 내가 좋아하고 있고 잘 아는 경험에 돈을 쓰면 소비에 실패할 확률이 적어서 좋다고 생각해요. 


여러분은 둘 중 어떤 사람인가요? 여러분의 소비 타입을 알려주세요!

🤜💥🤛

잘쓸게임 결과는?

처음 경험하는 것 vs. 이미 해 봐서 알고 있는 것


지난번 잘쓸게임에서는 독자님들께 ‘첫경험’에 돈을 쓰는 것과 ‘이미 해 본 경험’에 돈을 쓰는 것 중, 어떤 경험에 투자할 때 돈이 아깝지 않은지 질문했어요. 


지난 2월 28일부터 3월 15일까지, 총 355명의 잘쓸레터 독자님들이 참여한 설문조사에서 대답해 주신 결과를 공개하겠습니다! 🥁

무려 73.2%의 독자님들이 ‘처음 해 보는 경험에 쓰는 돈은 아깝지 않다’를 선택해 주셨어요.


사실, 고영 PD는 ‘이미 검증된 경험에 돈을 쓰면 확실한 만족감을 얻을 수 있다’를 선택했거든요. ABC 마트 관계자에 따르면, 신던 운동화가 오래되면 똑같은 운동화를 재구매하는 소비자가 늘어나고 있대요. 저도 반복 구매, 반복 방문, 반복 시청을 즐기는 사람이라 저와 비슷한 독자님들이 많을 줄 알았는데 대세는 ‘처음 해 보는 경험에 돈 쓰기’였군요!


그럼, 관련해서 독자님들이 보내주신 생각들도 전해 드릴게요.


‘첫 경험’을 선택한 독자님 의견


검증된 경험도 당신의 ‘첫 경험’이었다 🦶

  • 결국 검증된 경험도 처음 해 봤을 때가 분명히 있잖아요! 여러 경험을 해봐야 내 취향도 알게 되는 거니 돈 아깝다는 생각은 안 들어요. (경짱님)
  • 모든건 처음이 있죠. 좋은 경험이라면 같은 경험에 여러 번 돈 쓰는 것도 좋지만, 그조차도 처음이 있어야 판단할 수 있어요. (Chim 님)


똥인지 된장인지 직접 찍어 먹어봐야 알죠 💩

  • 뭐든 해 봐야 경험치가 쌓이는 법! 남들이 별로라고 하는 말만 믿고 시도하지 않으면 후회할 것 같아요. 다들 코코넛워터 맛없다고 돈 쓰지 말라고 했지만, 저는 꽤 맛있게 먹어서 돈이 아깝지 않았어요. (체리 님)
  • 경험하지 않고서는 내가 뭘 좋아하는지 뾰족하게 알기 어렵잖아요? 일단 똥인지 된장인지 먹어보고, 좋다면 계속 즐기면 되고 아니라면 경험해 본 셈 쳐요. (답 님)


‘처음’은 짜릿해 새로워 신선해! ⚡

  • 처음 경험하는 순간이 주는 매력이나 짜릿함은 그 어떤 자극도 채울 수 없는 부분인 것 같아요. 그래서 일상에서는 경험해 봤던 것 위주로 안정적인 선택을 하지만 여행이나, 취미생활 등 인생 경험이 되는 분야는 한 번쯤 돈을 투자해 보는 편입니다. (개구리 님)

‘검증된 경험’을 선택한 독자님 의견

검증된 경험은 확실한 행복이다 🎈

  • 이미 검증된 경험에 돈을 쓴다는 건 그만큼 내가 이 돈을 쓰면 얼마나 행복한지를 확실하게 알고 있다는 거잖아요! 저는 해외 여행도 같은 곳을 세 번은 가보는 편이에요 (해빈 님)

 

취향이 확고해요 📌

  • 취향이 확고해서 내가 좋아하는 걸 하면 스트레스가 풀려요. 제가 좋아하는 거에 돈을 쓰면 기분이 나아지고 행복해지더라고요! (산솔 님)
  • 어느정도 취향이 생기고 나니까 새로운 곳에 가는 것보다는 갔던데 또 가고, 봤던 거 또 먹고, 먹었던 것 또 먹었을 때 느끼는 만족감이 더 크더라고요. (룰루 님)


도전할 심적 여유가 없어요 🛌

  • 예전에는 새로운 것! 도전! 이런 키워드에 환장하며 달려들었는데 지금은 그럴 심리적 여유가 없어요… 그냥 아는 걸 즐기면서 내가 80%는 만족할 수 있는 걸 하고있습니다 그래도 여유가 생긴다면 다시 새로운 걸 해보고 싶기는 해요! 그때가 다시 오겠죠..? (몽훈 님)

공유하기

관련 글

black and orange card on brown wooden table
알리·테무 ‘차이나 이커머스’의 습격! 테무, 이용할 것이다 vs. 이용할 생각 없다
이미 테무를 이용한 뒤 만족하신 분도 있을테고 앞으로 이용하고 싶은 분도 있겠지만, 다양한 이유 때문에 앱을 설치하는 것 조차 망설이는...
gold wedding band on white textile
미대 나온 남자가 포기할 수 없었던 378만 원짜리 혼수는?
때는 2020년 6월, 배우자와 결혼 준비를 하며 가구를 고르던 시기였죠. 평소 눈여겨보던 편집샵을 구경하던 저는 운명처럼 한 책장을...
8466_1714988020
OTT 구독 가격으로 안마의자 렌탈 가능할까? 월 2만 원대 가성비 효도템 추천 💺
수백만 원을 호가하는 비싼 가격 탓에 안마의자 구매를 망설이신 분들, 많을 거예요. 오늘 소개해드리는 안마의자를 렌탈하시면 매월 나가는...
orange and black usb cable on brown wooden surface
답변이 도착했어요! “헬스 PT, 필라테스, 요가 저렴하게 하는 법 있으면 알려줘”
헬스도 배우고 싶고 요가랑 필라테스도 관심이 많은데 수강비가 너무 비싸. 저렴하게 수강하는 방법 있을까?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