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고령화, 기후변화 그리고 굴

글, 정인

무슨 일이 있었냐면요

겨울바다에 놀러가 소주 한 잔에 신선하고 통통한 굴 한 점을 초장에 찍어 먹으면 천국이 따로 없죠. 찬바람 쌩쌩 부는 겨울마다 우리를 행복하게 해주던 굴이 ‘귀하신 몸’이 됐습니다. 도매가격이 10kg에 최대 20만 원으로 통계 작성 이후 최고 가격을 기록했어요. 업계에서도 이런 가격은 처음’이라는 반응입니다.

좀 더 설명하면 이렇습니다

사실 굴 가격은 매년 오르고 있었습니다. 원인은 크게 두 가지예요. 

첫 번째, ‘박신 인력’ 부족

우리나라 굴은 거제와 통영 등 남해에서 80% 이상이 생산됩니다. 경남 남해안 굴 산업 종사자는 1만여 명이에요. 이 중 핵심 인력은 굴 껍데기를 까는 ‘박신 인력’인데, 60대 이상 중년 여성이 주를 이룹니다.

숙련된 노동자의 월수입은 500~600만 원에 달하지만, 고령화와 청년 유출로 박신 인력은 점점 줄어들고 있습니다. 이 자리를 외국인 노동력이 메우고 있었는데, 코로나19로 이동이 제한되면서 굴 생산에 차질이 생긴 거예요.

두 번째, 기후변화

굴은 껍데기가 두꺼워서 병충해와 재해에 강한 해산물이에요. 그런데 올해 양식장마다 굴이 80~ 90% 이상 폐사해 빈 껍데기만 남았다고 합니다. 기후변화로 수온이 크게 오른 영향으로 추정된다고 해요.

독자님이 알아야 할 것

✔️ 우리나라 남해안 어업은 기후 변화로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우럭, 멸치나 방어와 같은 생선부터 김과 미역 등 양식 해조류까지 고수온 등 이상기후 때문에 남해의 어획량이 크게 줄었어요. 2018~2019년 1년 사이 7%가 감소했다고 해요. 

✔️ 우리나라 바다는 세계에서도 손꼽히는 급격한 수온 변화 지역이에요. 식탁에 올라오는 먹거리 물가와 직접적으로 연관된 만큼, 더 많은 관심이 필요합니다. 

📌 본 정보는 개별 종목에 대한 매수 추천이 아니며 이를 근거로 행해진 거래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공유하기

    관련 글

    chuttersnap-rOAFxjnfRgg-unsplash
    5월 날씨 좋았는데 안 좋았습니다?
    지난 5월, 서울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2014년 시작된 미세먼지 관측 이래 가장 낮았어요. 유독 깨끗하고 화창한 하늘이 이어진 이유는...
    pat__-9VPtNW84vGI-unsplash
    고물가, 먹고사는 데 지장 있다
    지난 27일, 한국은행이 고물가와 관련된 보고서를 내놨어요.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이후 최근까지 누적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12.8%,...
    mathieu-stern-1fzyz-bmKBw-unsplash
    소비자 마음도 지갑도 닫혔어요
    고물가, 고환율, 고금리가 이어지며, 소비자들이 지갑을 닫고 있어요. 이런 현상은 통계에도 반영되는 중입니다. 5월 우리나라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kai-pilger-tL92LY152Sk-unsplash
    새벽배송 시장 요즘 어때?
    ‘컬리’가 올해 1분기(1~3월) 매출 5,392억 원, 영업손실 1억 9천만 원을 기록했어요. 연결재무제표상으로는 여전히 적자지만,...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