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벌기][#GRWM 재무제표] 성장지표로 윈윈하는 방법



재무제표 읽기! 지금, <#GRWM 재무제표>와 함께 공부할 정말 좋은 타이밍입니다. 

벌써 6번째 에피소드까지 달려왔는데요. 패턴이 반복되는 걸 보면서 조금씩 쉬워지는 느낌이 들지 않나요? 


지난주에는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 지표가 상승하는 기업에 투자하는 전략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오늘은 그 응용편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다시 용어부터 간단하게 복습하고 시작해볼게요!



지난주

3분 정리


실적 발표 시즌, 기업들은 분기 보고서를 통해 해당 분기의 재무제표를 공시하죠. 

재무제표에서 무엇부터 봐야 할지 헷갈릴 때, 먼저 살펴봐야 할 키워드가 있습니다. 바로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이에요.


직전 분기와 비교해 매출액과 영업이익, 순이익이 증가한 기업에 투자하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다는 사실. 

지난주에 투자 시뮬레이션을 돌려 직접 확인해봤죠? 

아래와 같은 결과가 나왔습니다. 


① 재무제표가 나오는 달 말일에 직전 분기 대비 매출 증가율, 영업이익 증가율, 순이익 증가율을 기준으로 순위를 정합니다. 

② 평균 순위가 가장 높은 20개 기업의 주식을 매수합니다. 매 분기마다 14년간 이 과정을 반복해볼게요.

③ 14년 동안 이 전략으로 투자했다면, 연평균 복리수익률이 29.5%인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재무제표를 더 알고 싶다면?

이 영상을 확인하세요.



전년 동기도

중요하다


그런데 직전 분기와 비교해 실적이 좋아진 기업을 ‘무조건 좋다’라고 할 수 있을까요? 아니겠죠. 

많은 기업이 계절 효과에 힘입어 특정 분기에 수익이 많이 나곤 합니다. 잘 나가는 ‘시즌’이 있다는 거죠.


간단한 예를 들게요. 아이스크림 기업의 경우, 날씨 덕분에 장사가 잘 되는 2, 3분기(4월~9월)의 실적은 좋고 1, 4분기(10월~3월)의 실적은 상대적으로 안 좋을 겁니다. 그러니 ‘직전 분기’와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을 비교하는 것만으로는 투자할 만한 기업을 택하기 어렵겠죠.


그보다 전년 동기(지난해 같은 분기)의 실적과 비교해 이번 분기의 실적이 얼마나 좋아졌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이 전략도 상당히 성과가 좋습니다. 투자 시뮬레이션을 돌려 확인해볼게요.


① 재무제표가 나오는 달 말일에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증가율, 영업이익 증가율, 순이익 증가율을 기준으로 순위를 정합니다. 

② 평균 순위가 가장 높은 20개 기업의 주식을 매수합니다. 14년간 매 분기마다 이 과정을 반복해볼게요.

③ 14년 동안 이 전략으로 투자했을 때, 아래처럼 성과가 나왔습니다.


매출, 영업이익, 순이익 전년 동기 분기 대비 증가율 전략, 2007.2~2021.1

* MDD(Maximum Draw Down, 최대낙폭)


분기 전략과 마찬가지로 전년 동기 대비 역시 세 가지 지표가 빠르게 증가하는 기업에 투자하는 것이 얼마나 효과적인 전략인지 알 수 있습니다.


복리는 이자가 이자를 불러오는 걸 뜻합니다. 복리수익률이 5%로 14년을 투자하면 원금은 2배로 증가합니다. 

같은 기간 동안 복리수익률이 25%면 원금은 22.7배 증가해요.



두 가지 전략

짬뽕하기 


분기별, 연도별 전략을 각각 알아봤으니 이제 절충된 전략을 살펴봐야겠죠. 

‘매출, 영업이익, 순이익 전년 분기, 전년 동기 대비 증가율 전략'이라고 부를게요.


① 재무제표가 나오는 달 말일에 직전 분기와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증가율, 영업이익 증가율, 순이익 증가율을 기준으로 순위를 정합니다. 

② 평균 순위가 가장 높은 20개 기업의 주식을 매수합니다. 14년간 매 분기마다 이 과정을 반복해볼게요.

③ 14년 동안 이 전략으로 투자했을 때, 아래처럼 성과가 나왔습니다.


매출, 영업이익, 순이익 직전 분기, 전년 동기 대비 증가율 전략, 2007.2~2021.1

* MDD(Maximum Draw Down, 최대낙폭)


전략을 절충했을 때, 연 복리수익률은 32%로 앞선 개별 전략보다 조금 더 높게 나타났습니다. 

직전 분기 전략(29.5%), 전년 동기 전략(26.3%)의 복리수익률보다 전략을 절충했을 때 더 시너지를 내는 것으로 보이네요.



한 번 더

걸러내기


이번엔 바로 위의 전략에서 시가총액 기준, 하위 20%에 속하는 기업만 갖고 시뮬레이션을 돌려볼게요. 

투자 시뮬레이션 전체 단계 중, 1단계에서 ‘소형주’만 갖고 2단계를 넘어가는 거예요. 


① 재무제표가 나오는 달 말일에 직전 분기와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증가율, 영업이익 증가율, 순이익 증가율을 기준으로 순위를 정합니다. 이 중 시가총액 하위 20%의 기업을 선정해 ②번으로 넘어갈게요. 

② 이 중 평균 순위가 가장 높은 20개 기업의 주식을 매수합니다. 14년간 매 분기마다 이 과정을 반복해볼게요.

③ 14년 동안 이 전략으로 투자했을 때, 아래처럼 성과가 나왔습니다.


어떤 결과가 나왔을까요? 


소형주 - 매출, 영업이익, 순이익 직전 분기, 전년 동기 대비 증가율 전략, 2007.2~2021.1

* MDD(Maximum Draw Down, 최대낙폭)


오히려 연 평균 수익률이 더 높아졌네요. 왜 이런 결과가 나온 걸까요? 

신기하게도, 한국은 시가총액이 낮은 주식 ‘소형주’의 복리 수익률이 시가총액이 큰 ‘대형주’보다 훨씬 높은 경향이 있습니다. 

하이 리스크, 하이 리턴이 떠오르는 모습이죠?


아래는 2021년 2월 19일 종가 기준,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이 가장 많이 성장한 기업 20곳 리스트입니다. 



✅ 체크포인트


  1. 주식을 볼 때,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이 직전 분기, 전년 동기 대비 성장했는지 살펴야 한다. 
  2. 시가총액이 낮은 소형주 기업 중에서 1번에 해당하는 기업을 찾아보자.


✅ 백테스트 TMI


과거 데이터를 가지고 원하는 전략의 성과를 가늠하는 시뮬레이션을 백테스트(Backtest)라고 합니다. 백테스트를 하는 방법은 두 가지가 있습니다.


① 데이터가이드 등 DB제공자를 통해 재무제표, 가격 데이터 등 자료를 다운받고, 엑셀, 파이썬, R 등으로 직접 백테스트를 할 수 있습니다.

② 위 자료를 정리해 백테스트 도구를 만드는 뉴지스탁 젠포트, 퀀트킹(유료) 등의 소프트웨어를 활용할 수 있습니다. <#GRWM 재무제표>에서는 퀀트킹을 통한 백테스트 자료를 사용했어요.


지금까지 매출액, 영업이익, 순이익이 함께 성장하는 기업의 수익률이 시뮬레이션상으로 높게 나타났다는 걸 확인해봤는데요. 

직접 백테스트를 해보면서 스스로 전략을 검증하며 분석할 줄 알면 투자할 때 큰 도움이 될 거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