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피티 Pick][AD] 시그널플래너 / 보험 때문에 병원 가기가 무섭다면?

보험 때문에 병원 가기가 무섭다면?

Sponsored by 시그널플래너

시그널플래너에 많이 들어오는 질문이 있어요


바로 정신과 진료와 관련된 질문입니다. 몸과 마음이 아픈데도 보험 걱정으로 진료를 미루는 분들이 계시거든요. 


정신과 진료를 받기 전, 막연하게 두려움이 든다면? 걱정 마세요. 시그널플래너가 손해 보는 일을 막을 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 몸과 마음을 튼튼하게 지키면서도 내 보험료를 아끼는 방법이 있어요!

아프지 않을 때 보험 가입이 유리해요


보험은 진료, 투약 경험에 따라 크게 두 가지 종류로 나눠볼 수 있어요. 

  • 일반 보험: 진료 기록과 투약 경험이 없는 사람이 가입하는 보험
  • 유병자 보험: 아픈 사람이 가입할 수 있는 보험


유병자 보험은 가입 조건을 덜 까다롭게 보는 대신, 보험료가 일반 보험에 비해 비싸다는 단점이 있어요. 그래서 아프지 않고 건강할 때 일반 보험으로 보험을 가입하는 것이 보험료 측면에서나 보험의 보장 측면에서나 유리합니다. 


정신과 진료도 마찬가지예요. 만약 보험을 미리 점검하지 않고 정신건강의학과에서 진료를 받거나 약을 처방받게 된다면? 향후 5년간은 일반 보험에 가입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정신과 진료를 받기 전,

딱 한 번만 보험 점검을 받아보세요!


일반 보험에 가입할 때 꼭 물어보는 질문 중에는 이런 것이 있습니다. 


“최근 5년 이내에 계속하여 7번 이상 치료를 받거나, 30일 이상 투약한 적이 있습니까?”


보통 정신건강의학과에서 한 달 단위로 약을 처방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처방을 받는 순간 이 조건에 해당돼요. 


정신건강의학과에서 약을 처방 받은 이후 보험을 가입하려면, 해당 진료내역을 보험사에 알려줘야 해요. 이 경우 일반 보험은 가입이 거절*됩니다. 

*실손, 뇌심장 진단비, 수술비 등 주요 보험이 모두 가입 거절되며, 암 보험만은 가입이 가능합니다.


최근에는 취업 준비생과 사회초년생 분들의 안타까운 상담 사례가 많이 나오고 있어요. 면접 때 긴장감을 덜기 위해 소위 ‘면접 약’이라고 불리는 ‘인데놀’, ‘테프라 정’ 등을 처방 받는 경우가 있는데요. 이 처방약 역시 보험에 가입할 때 불리하게 작용할 수 있습니다. 

카톡으로 부담없이 상담 받는 법?


시그널플래너는 님의 전문가와 함께 보험을 점검하고, 정리하도록 도와주는 무료 카톡 상담 서비스입니다. 


여러분의 합리적인 보험 관리를 위해 만든 서비스로, 가입 권유 없이 내 보험을 분석하고 나에게 필요한 보험이 무엇인지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만약 정신건강의학과 진료를 생각 중이라면 시그널플래너를 통해 본인 보험을 점검 받아보세요. 실손 보험과 그 외 질병보험에 가입돼있는지 확인하고 방문하시길 추천드려요!  


[시그널플래너로 영업 없는 상담 받기]


📌 이 글은 시그널플래너로부터 광고비를 지급받아 작성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