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경제일반[2021. 12. 29] 가맹점 수는 늘고 종업원 수는 줄었다


무슨 일이 있었냐면요

2020년 프랜차이즈 점포 수가 2019년에 비해 9.5% 늘어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프랜차이즈 개업이 자영업의 한 형태인 만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줄어들었을 것 같은데 반대의 결과가 나왔어요.

좀 더 설명하면 이렇습니다

통계청에 따르면 2019년 21만 5천 개였던 프랜차이즈 가맹점 수는 2020년 23만 6천 개로 늘었습니다. 김밥·간이음식 가맹점이 18.5% 증가율을 보였고, 편의점도 12% 증가했어요.

가맹점은 늘었지만 매출은 2019년보다 0.3% 줄었습니다. 각 점포별 수익률도 9% 감소했고, 가맹점 종사자 수는 5.2% 줄어들었어요. 정리하면 프랜차이즈 수는 늘고, 매출은 줄고, 종업원이나 아르바이트생 고용 없이 사장이 일하는 방향으로 변화가 있었던 거예요.

독자님이 알아야 할 것

  • 프랜차이즈가 늘어난 데는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① 그만큼 안정적인 일자리에서 밀려나 자영업을 시작하는 사람이 늘었고, ② 창업할 때 ‘비용이 들더라도 안전한 선택지’를 택했다고 해석할 수도 있어요.

  • 단계적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사라지면서 버티기 어려워진 프랜차이즈 사장님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폐점 매물이 좀처럼 나오지 않는다는 ‘본죽’과 ‘교촌치킨’ 매물도 속속 나오고 있어요

MONEYLETTER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