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증권[2021. 10. 14] 일본에서 뜬 신작, 글로벌 흥행도 이끌까?

무슨 일이 있었냐면요

오늘부터 모바일게임 <블루 아카이브>의 사전 등록이 시작됩니다. <블루 아카이브>는 게임 이용자가 다양한 학원 소속의 학생들을 이끌며 도시에서 발생한 사건을 해결해가는 서브컬처 수집형 RPG 게임이에요. 한국과 글로벌 정식 출시는 4분기 중으로 예고돼있습니다.
 
좀 더 설명하면 이렇습니다

이 게임은 일본에서 먼저 서비스됐습니다. 지난 2월에 일본에서 출시된 <블루 아카이브>는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4위, 애플 앱스토어 최고 매출 8위를 기록하며 흥행에 성공했어요. 일본이 서브컬처 본고장이라는 점을 생각하면 큰 성과죠. 

<블루 아카이브>의 개발사는 넷게임즈예요. 넷게임즈는 넥슨의 자회인데, 대표작 <V4>를 흥행시키면서 넥슨에 중요한 역할을 해 왔습니다. 이번 <블루 아카이브>의 한국 및 글로벌 퍼블리싱 역시 넥슨이 맡았습니다. 넷게임즈 입장에서는 <V4>에 편중되어 있는 매출 구조를 다각화할 기회예요.

독자님이 알아야 할 것

  • 넷게임즈의 <V4>는 작년 7월부터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하고, 9월에는 일본에 진출하면서 넷게임즈의 매출을 크게 올렸습니다. 2020년 3분기 당기 순이익만 82억 원을 기록했죠. <블루 아카이브>는 <V4>에 이은 네 번째 신작입니다. 간만에 출시한 신작이 넷게임즈의 실적에 어떤 영향을 줄지 기대해봐야겠어요.

  • 넥슨과 넷게임즈는 모회사와 자회사의 관계라는 것을 감안하더라도 유독 긴밀하게 협업하는 관계입니다. 넷게임즈에서 개발한 모든 게임은 넥슨에서 퍼블리싱과 마케팅을 담당하죠. 마치 ‘너는 열심히 게임만 만들어라, 파는 건 내가 할게’라고 말하는 듯한 모양새예요. 넷게임즈의 다른 게임 <히트2>도 역시 넥슨이 퍼블리싱합니다.

MONEYLETTER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