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한눈에 

경제뉴스

글로벌[2023. 03. 16] 미국, 근본적으로 높은 결과?

미국 2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발표됐어요

2월 미국 소비자물가지수(CPI)가 발표됐습니다. 1년 전보다 딱 6.0% 올랐어요. 이번 결과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특징은 두 가지입니다. 

  • 2021년 9월 이후 가장 낮은 상승률을 보였다는 것
  • 시장의 예측과 얼추 비슷하게 나온 수치라는 것

CPI 움직임만 보면 인플레이션이 어느 정도 잡혀가고 있고,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정책과 시장의 여러 신호가 예측 가능한 범위 안에서 작동한다고 말할 수 있어요.

근원소비자물가지수는 살짝 높아요

근원소비자물가지수(근원CPI)는 5.5%로, 시장 예상치보다 약간 웃돌았어요. 근원CPI는 CPI에서 변동성이 큰 에너지와 식료품을 제외하고 산정한 지수입니다. 이번에 근원CPI가 오른 데는 주거비용이 높아진 영향이 크다고 해요. 여전히 근원 CPI가 잡히지 않은 상황이라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남아있다고 봐요. 

미국 연준의 고민은 더욱 깊어졌어요

파월 연준 의장은 3월에 예정된 FOMC에서 기준금리를 0.50%p 올리는 ‘빅스텝’ 가능성까지 얘기했었습니다. 여전히 CPI 수치가 목표치인 2%를 크게 웃돌기 때문이에요. 하지만, 최근 SVB(실리콘밸리은행)가 파산하는 등 금융 안정성이 흔들리면서 0.25%p 인상에 멈추거나, 아예 금리를 동결할 수 있다는 전망까지 나오고 있어요. 

어피티의 코멘트

정인: 미국 SVB 파산 이후 우리나라 금융채 금리는 일제히 하락세로 돌아섰어요. 미국 연준이 빅스텝을 밟지 않을 거란 기대가 반영된 거예요. 금융채 금리는 가계 대출금리와 연계되어 있어, 국내 시중은행 대출금리도 따라서 내렸습니다. 만약 3월 미국 FOMC에서 기준금리가 동결되면 우리나라 대출금리는 한동안 안정되지 않을까 하는 것이 전문가 예측이에요.

매일 아침 찾아오는 나를 위한 경제 뉴스레터
MONEY LETTER





선택 취소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