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금융[2023. 01. 18] 그냥 현금 말고 ‘묶어놓은 현금’

‘역머니무브’ 현상이 지속됐어요

어제(17일) 한국은행이 ‘2022년 11월 통화 및 유동성’ 지표를 발표했어요. 시중의 돈이 어디로 이동했는지 볼 수 있는 자료인데요. 11월에도 역머니무브 현상이 지속됐습니다. 역머니무브는 시중의 자금이 고위험·고수익 자산에서 안전자산으로 이동하는 것을 뜻해요. 

특히 정기 예·적금으로 몰렸어요

역머니무브 현상은 증시가 가라앉던 작년 초부터 시작됐습니다. 주식 등 위험자산에서 자금을 빼서, 은행 계좌와 같은 안전자산으로 옮겨두는 사람들이 점점 많아졌어요. 특히, 수시입출금이 가능한 예금보다는 정기예금이나 적금으로 돈이 몰리고 있습니다.

돈을 묶어둘 이유가 있었어요

같은 안전자산이더라도 ‘언제든지 돈을 꺼내쓸 수 있는 상품’보다는 ‘일정 기간 돈을 묶어두더라도 이자를 잘 쳐주는 상품’을 선호한다는 뜻이에요. 마땅한 투자처가 있다면 돈을 묶어두는 게 불리할 수도 있는데요, 지금은 위험자산을 중심으로 불확실성이 높은데다 예금 이자도 전보다 잘 쳐주는 상황이니까요. 

어피티의 코멘트

JYP: 매달 이맘때 발표되는 ‘통화 및 유동성’ 지표도 직접 살펴보시는 게 좋아요. 돈이 어디로 흘러 다니는지 큰 흐름을 볼 수 있답니다. 증시가 다시 되살아나고 투자 심리가 좋아질 때가 오면, 안전자산에 있던 돈들이 고위험 고수익 자산으로 몰리는 흐름이 보일 거예요.

MONEYLETTER
27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