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산업[2022. 11. 29] ‘친환경 타이어’ 가능할까?

타이어 업계도 친환경이 이슈예요

탄소배출량을 줄이는 것은 현재 모든 기업의 과제입니다. 이 상황에서 국내외 타이어 업계도 다양한 방안을 내놓았어요. 친환경 소재를 개발하고, 타이어 제조과정에서 오염물질을 줄이고, 다 쓴 타이어를 재활용하는 등 다방면으로 접근하고 있어요. 

타이어 업계의 과제가 바뀌었어요

지금까지 타이어 업계의 주요 과제는 ‘주행 중 타이어 마모를 줄이는 것’이었습니다. 이제는 상황이 바뀌었어요. 마모를 줄이는 기술력뿐만 아니라 ‘환경에 끼치는 악영향을 줄이는 것’도 중요한 과제가 됐습니다. 글로벌 타이어 기업인 ‘미쉐린’은 이미 이 시장을 선도해가고 있어요.

국내 기업도 노력하고 있어요

금호타이어는 쌀겨로 만든 실리카(타이어 고무보강재의 주성분)와 해바라기 씨 기름을 활용한 고무 소재를 개발했어요. 한국타이어는 2030년까지 친환경 제품 비중을 80%로 올리고 2018년 대비 온실가스 배출량은 50%로 줄이는 게 목표입니다.

어피티의 코멘트

JYP: 매년 전 세계에서 버려지는 타이어가 10억 개에 달한다고 해요. 또 타이어가 마모되면서 나오는 대기오염 입자는 배기가스에서 나오는 것보다 2천 배나 많습니다. 친환경이 그 어느 때보다 기업 경영에 중요해진 지금, 타이어 기업들이 바쁘게 움직일 수밖에 없겠죠.

MONEYLETTER
27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