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경제일반[2022. 11. 23] 이번 달도 무역적자?

무역적자가 계속되고 있어요

우리나라가 8개월 연속 무역 적자를 기록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1997년 외환위기 이후 25년 만에 처음이에요. 이번 달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약 17%나 줄었습니다. 연간 무역 적자 누적액은 400억 달러에 달해요. 

중국에서의 적자가 영향을 주었어요

중국은 우리나라에 가장 큰 이익을 가져다주는 수출 시장이었습니다. 그런데 중국 시장이 코로나19 봉쇄 등으로 위축되고, 중국에서 우리나라 산업이 경쟁력을 잃으면서 상황이 바뀌었어요. 중국과 무역에서 난 적자가 일시적이라는 의견과, 구조적인 변화가 지속될 것이라는 우려가 공존하고 있어요.

ICT산업의 수출도 부진해요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와 무선통신기기의 수출 실적이 크게 떨어졌어요. 우리나라가 주로 수출하는 메모리 반도체 단가가 떨어졌고, 스마트폰의 수요가 크게 줄어서 무선통신기기 수출도 감소했어요. 여기에 원자재 가격과 유가 상승에 따라 수입액이 올라가면서 무역 성적표가 악화됐어요. 

어피티의 코멘트

정인: 수출 품목들이 시들시들한 가운데 좋은 성적을 거둔 품목이 바로 자동차입니다. 세계시장 점유율도 올랐고 미국에 수출하는 전기차도 흑자를 보았습니다. 그런데 바로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이 기다리고 있어 사정이 어떻게 변할지 모르겠어요.


MONEYLETTER
25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