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생활경제[2022. 11. 18] 3분기, 전 국민 가계부는?

가계동향조사 결과가 발표됐어요

어제(17일) 통계청이 ‘2022년 3분기 가계동향조사 결과’를 발표했어요. 이 조사는 분기별로 이루어지는데, 최근 가계의 소득지출 현황을 파악할 수 있어요. 

밖에서 쓰는 지출이 늘었어요

가계에서 식료품과 음료(주류 미포함)를 사는 데 쓰는 돈은 1년 전에 비해 줄었어요. 물가 상승에 대응하기 위해 지갑을 닫은 거예요. 하지만 그 외의 지출은 줄이기 어려웠습니다. 음식, 숙박, 오락, 문화, 의류, 신발 등에 쓰는 지출이 크게 늘었어요. 

금리 인상으로 이자도 더 나가요

대출금리가 계속 오르고 있는 만큼 대출 이자 비용이 많이 나갔습니다. 1년 전에 비해 20% 가까이 늘었어요. 전반적으로 지출이 늘어난 가운데, 소득은 작년에 비해 3%밖에 늘지 않았습니다. 가계에 남는 돈인 흑자액이 작년 3분기 대비 6.6% 감소한 이유예요.

어피티의 코멘트

JYP: 금리는 내년 상반기까지 계속 오를 전망이에요. 한 번 오른 제품 가격은 보통 내려가질 않으니 생활물가 부담도 여전할 거고요. 이럴 때일수록 가계부를 쓰면서 예산 내에서 소비하도록 조절하고, 대출은 금리가 높은 것부터 원금을 갚아가는 게 중요하답니다.

MONEYLETTER
25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