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산업[2022. 11. 01] 티빙 + 시즌 = ?

‘티빙’과 ‘시즌’의 합병을 승인했어요

공정거래위원회가 CJ그룹 ‘티빙’과 KT그룹 ‘시즌’이 합쳐졌을 때 시장 경쟁을 침해할 우려가 있는지 심사했는데요. 합치더라도 우리나라 OTT 업계 1위인 넷플릭스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라, 독점적인 지위를 남용할 우려는 적다고 해요.

합병 후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어요

티빙과 시즌의 합병 법인은 12월 1일에 출범할 예정이에요. 시장에서는 이런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어요. 

  • 가입자 수가 늘어납니다. 빠르게 토종 OTT 1위 사업자로 올라설 수 있어요.
  • 통신사의 버프를 받을 수 있어요. SK텔레콤이 운영하는 ‘웨이브’처럼 티빙도 KT 가입자에게 기본 앱으로 지원될 수 있어요.
  • 시즌에 있던 KT의 오리지널 작품을 티빙에서도 볼 수 있어요. ENA가 내놓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대표적이에요.

비슷한 사례가 있어요

CJ와 KT는 2018년,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합한 적이 있어요. KT의 ‘지니뮤직’이 CJ의 ‘엠넷닷컴’을 인수했었거든요. 이후 지니뮤직의 매출과 영업이익이 큰 폭으로 늘었습니다.

어피티의 코멘트

JYP: 공정거래위원회는 티빙과 시즌이 결합하면서, 콘텐츠 제작에 과감하게 투자할 수 있는 판이 마련될 거라고 보고 있어요. 궁극적으로는 OTT 구독자들의 후생 증대에 기여할 거라는 입장입니다.


MONEYLETTER
27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