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가장 중요한 

경제뉴스

생활경제[2022. 08. 03] 최고치 갱신한 물가

국내 물가가 6.3% 올랐어요

작년 7월에 비해 올해 7월의 소비자물가지수가 6.3% 오른 건데요. 외환위기의 여파가 있었던 1998년 11월에 기록한 6.8% 다음으로 높은 수치예요. 채소류는 25.9% 올랐고 가공식품이 8.2%, 전기와 가스, 수도가 15.7% 올라서 생활물가가 많이 뛰었어요.


금리 인상 분위기가 이어질 거예요

한국은행 이창용 총재는 지난 1일, 한국은행 업무 보고를 하면서 “물가 오름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기준금리 인상 기조를 이어 나갈 필요가 있다”고 발언했어요. 이창용 총재는 우리나라 통화정책을 결정하는 곳, 금융통화위원회의 의장이기도 해요. 


대출금리는 더 높아질 가능성이 커요

기준금리가 오르면 대출금리, 예금금리가 오릅니다. 은행 대출금리는 6월을 기준으로 평균 4.23%인데요. 8년 9개월 만에 최고치예요. 하지만 7월에도 기준금리를 한 차례 올린 게 반영되면 앞으로도 더 오를 가능성이 높아요.


어피티의 코멘트

JYP: 기준금리에 따라 대출금리가 변하는, 변동금리로 대출을 받은 분들은 빨리 대출을 갚는 게 유리하겠어요. 생활물가가 오른 만큼 생필품이나 식품은 저렴할 때 미리 구비해두는 게 지출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거예요.

MONEYLETTER
25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