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로그를 작성하고, 기고해보세요!


머니로그를 보내주시면, 사연을 선정해

돈 고민에 대한 솔루션을 보내드릴게요

아래 버튼을 클릭하면

기고 양식이 바로 다운로드 됩니다! 


5,000만원 이상연봉 1억 원이 넘는 프리랜서의 머니로그


언제나 긍정적이고 밝은 스펀지밥처럼 살려고 노력합니다 



기본정보

다정한 스펀지밥

프리랜서 / IT 관련 종사자 / 10년 차

연소득: 1억 3천만 원~1억 5천만 원(최근에 많이 뛰었어요)

월평균 실수령액: 900만 원 + a

금융성향: 현실적인 라쿤


지출내역

월평균 고정비

·생활비: 부모님께 40~50만 원씩 드림

·교통비: 자차 주유비 한 달 10만 원 정도, 자동차 보험료 3.6만 원(연간 총 유지비 120~150만 원) 

·통신비: 매달 2만 원

·유료 구독 서비스: 밀리의 서재(1년 2.5만 원, 다른 사람들과 함께 구독)

·자기계발: 헬스 1년 약 30만 원, 

·보험: 실손 + 암보험 대략 7만 원

·청약: 10만 원

·적금: 50만 원


월평균 변동비

·식비: 10만 원

·쇼핑: 생활용품 등 3만 원

·문화생활: 3만 원



자산정보

·비상금: 약 4,000만 원

·예·적금: 주택청약저축 약 300만 원, 적금 약 350만 원

·부동산: 전세 임차인이 있는 주택 2채(순 투자금 약 1억 2,500만 원)

·투자: 평가금액 약 150만 원, ETF 약 500만 원, 로보어드바이저 총 600만 원


연간 비정기 지출

·연간 여행 경비: 200만 원

·연간 명절 비용: 친척 명절 선물 15만 원

·연간 경조사 비용: 50만 원

·종교: 연 400~500만 원














 돈 관리 방법


월급 관리

  • 입금: 거래처는 총 네 군데가 있어요. 매달 5일, 10일에 각각 두 군데에서 돈이 들어옵니다. 
  • 출금: CMA 계좌에 일단 넣어놓고, 거기서 고정지출을 이체합니다.
  • 저축 및 투자: 원래는 주식에 조금씩 투자했는데, 요즘엔 시장 상황이 좀 불안해서 분산투자를 하면서 지켜보고 있어요. 

 

 일주일 머니로그 시작




* 인스타그램 로그인 없이
< , > 버튼을 눌러 일주일 머니로그를 구경해보세요!



 돈 관련 고민과 어피티의 솔루션


Q. 프리랜서로 일하다 보니 막연한 불안감을 느껴요


1인 프리랜서로 일하면서 다양한 변수(건강의 악화, 거래처 상황의 변화 등)에 대한 두려움이 있어요. 그래서 소득에 대한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는 막연한 부담감을 느낍니다.


현재 두 가지 목표가 있는데요. 

  • 배당주로만 월 200~300만 원의 현금흐름 창출하기
  • IT 업계로 확장하여 일에 대한 리스크 줄이기


첫 번째 목표를 위해 투자 포트폴리오를 짜서 테스트하고 있어요. 해외 ETF로 주식, 채권, 금, 원자재, 리츠 등을 골고루 담았고, 로보어드바이저도 이용하는 중입니다.


코딩 공부도 병행하고 있어요. 내년 상반기에는 코딩으로도 분야를 넓혀 더욱 안정적으로 수입을 관리하는 게 목표예요. 


지금까지 이런 노력을 하고 있는데, 잘 하고 있는지 궁금해요. 앞으로 어떠한 방향성을 가지고 투자 공부를 해야 하는지, 현재 놓치고 있는 부분은 없는지 어피티의 조언을 듣고 싶어요!

A. 프리랜서의 돈관리법을 알아볼게요


다정한 스펀지밥 님, 프리랜서로서 어떻게 돈관리를 해야 하는지 고민이시군요. 프리랜서가 직장인보다 돈관리를 하기 복잡한 건 사실이에요. 


프리랜서는 소득이 들쭉날쭉할 때가 많고, 돈을 버는 것도 나, 돈을 주는 것도 나, 돈을 쓰는 것도 나라서 기준을 세우기가 쉽지 않거든요. 개개인의 사정이 다 달라서 참고할 만한 좋은 사례도 발견하기 어렵고요.

세 가지 원칙을 알려드릴게요


첫 번째, 월별 돈관리는 ‘소득이 가장 적은 달’을 기준으로 잡기


수입이 월별로 들쑥날쑥한 편이라면, ‘월 수입이 가장 적은 달’을 기준으로 돈 관리 계획을 짜세요. 변동성이 큰데, 평균 월 수입을 기준으로 계획을 짜면 어그러지는 일들이 생길 수 있거든요.


두 번째, 1년 동안 쓸 생활비 따로 빼두기


만약 소득이 가장 적은 달을 기준으로 하기 어렵다면 1년 동안 쓸 생활비를 따로 마련해두는 것도 좋습니다.


구체적으로 아래 방법이 있습니다

  • 현재 비상금으로 4천만 원의 목돈을 넣어두고 계신 상황입니다
  • 비상금 300만 원 정도로 다른 CMA 계좌 또는 파킹통장에 넣어주세요
  • 비상금 300만 원을 제한 3,700만 원 중 1년 동안 쓸 생활비 예산을 따로 빼서 CMA 계좌에 넣어주세요
    • 한 달에 100만 원을 쓴다면 1,200만 원을 1년 치 생활비 통장에 빼두는 거예요


이렇게 관리하면 수입이 불규칙해도 생활에는 지장이 없습니다. 지출 관리도 좀 더 쉬워져요. 1년 동안 그 예산을 넘지 않는 소비에만 신경 쓰시면 되니까요.


1년 치 생활비 1,200만 원, 비상금 300만 원을 제한 2,500만 원은 종잣돈으로 활용하는 게 좋을 듯합니다. 


만약 부동산과 관련해 큰 지출이 나갈 가능성이 있다면 기대 수익률이 낮더라도 안정적이고, 현금화하기 쉬운 자산 위주로 찾아보세요.


세 번째, ‘연봉’ 대신 ‘연소득’ 상승률 목표치 세우기


프리랜서라면 나의 시간당 몸값을 올리는 게 무척 중요합니다. 매년 같은 단가를 받는 게 아니라, 작업을 통해 레퍼런스를 쌓아가며 단가를 높여가야 해요.


여기에도 목표는 중요합니다. 1년, 3년, 5년 단위로 내가 목표로 하는 시간당 몸값 또는 프로젝트별 단가를 설정해보세요. 레퍼런스를 만들고 싶은 브랜드를 리스트업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

전문성을 강화하는 것도 중요해요


다정한 스펀지밥 님은 소득 파이프라인을 늘려가는 데도 관심이 많고, 전문 분야를 확장해가는 데도 열심인 분인 것 같아요. 나에게 주어진 환경을 객관적으로 파악하고 빠르게 행동으로 옮기는 게 쉽지 않은데, 정말 대단하시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다만, 지금은 전문성을 강화하는 데 집중하는 것도 중요하다는 얘기를 꼭 드리고 싶어요. 프리랜서도 어떤 기업에 대체불가능한 사람이 될 수 있으니까요.


다정한 스펀지밥 님만이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만들어낸다는 신뢰감을 쌓는다면, 불안해하지 않아도 더 좋은 일감과 더 많은 돈이 자연스레 따라올 거예요.


IT처럼 새로운 분야에 관심이 있다면, 기존에 내가 전문적으로 해오던 분야와 시너지를 낼 만한 것이 무엇인지 살펴보세요. 내 일의 가치를 획기적으로 빠르게 높여갈 수 있습니다.

투자는 목표를 세우고, 주기적으로 리뷰하는 시간을 가지세요


사실 다정한 스펀지밥 님의 투자 생활에 큰 문제는 없어 보여요. 어피티가 늘 강조했던 대로, 다양한 투자법을 실제로 경험해보면서 공부를 병행하고 계시는걸요.


그래도 목표를 분명하게 세우는 건 필요해 보입니다. 언제 은퇴를 할 계획이고, 그때 월별 현금흐름이 어떻게 이루어졌으면 하는지 구체적으로 목표를 잡아보세요. 이 목표가 있어야, 매년 목표 투자 수익률을 몇 퍼센트로 잡아야 하는지 계산할 수 있어요.


이미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를 통해 매매하고 계시는데요. 로보어드바이저의 포트폴리오를 시장 상황과 엮어 공부해가며 리뷰를 하는 걸 추천 드립니다. 자동 매매가 투자를 편하게 도와주긴 하지만, 투자금과 함께 ‘투자를 하는 나’도 함께 성장해가는 게 중요하니까요!



0

MONEYLETTER
25만 명이 구독하는 경제 뉴스레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6시에
당신을 위한 돈 이야기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려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어피티(법인명: 주식회사 포브미디어)의 뉴스레터 서비스인 머니레터 발송을 위해 이메일, 이름(또는 닉네임)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머니레터를 통한 뉴스 정보 제공에 활용되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수신 거부는 머니레터 메일 내 최하단 '수신거부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링크를 클릭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용자가 수신거부를 요청한 경우, 해당 이용자의 개인정보는 지체 없이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광고 및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어피티의 뉴스레터 서비스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된 이메일과 포함되지 않은 이메일을 따로 발송할 수 없어 '광고성 정보 수신 동의'를 하지 않을 경우 뉴스레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광고가 포함된 이메일은 메일 제목에 '(광고)'를 넣어 발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