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재테크 숲을 보는 연습, 6년 차 편집자의 머니로그

꿈이 많은 나! 무지갯빛 미래를 꿈꾸며 오늘도 열심히 살고 있습니다. 
직업적인 성공도, 독립(내 아파트 마련)도 모두 해내고 싶어요.

머니 프로필


  • 닉네임: 지돌이
  • 나이: 만 29세 
  • 금융성향숲을 보는 앵무
  • 돈 관련 목표: 8,000만 원~1억 원 모으기
  • 하는 일: 출판사 / 6년 차 / 대리 
  • 첫 직장 기준 근속연수: 1년 1개월
  • 세전 연봉: 2,700만 원
  • 월평균 실수령액: 207만 원
  • 주거 형태: 본가 거주
  • 현재 자산
    • 예적금: 5,000만 원(예금), 144만 원(적금)
    • 청약: 1,030만 원

나의 돈 관리 루틴


월평균 고정비 

  • 교통비: 약 8만 원(출퇴근 버스, 지하철)
  • 통신비: 약 3만 2천 원
  • 자기계발: 약 32만 원
    (전화영어: 5만 4천 원 / 발레: 16만 원 / 제과제빵 자격증학원: 10만 원)
  • 보험: 약 28만 원
    (캐럿퍼마일 자동차보험: 약 17만 원 / 우체국: 2만 8천 원 / 한화생명: 8만 원)
  • 주유비: 약 8만 원
  • 주차비: 1만 원(아파트 주차장 이용요금)

월평균 변동비

  • 식비: 30만 원
  • 쇼핑: 10만 원
  • 문화생활: 약 5만 원
  • 불하이패스: 약 2만 5천 원

연간 비정기 지출비

  • 연간 여행 비용: 200만 원
  • 연간 경조사 비용: 300만 원
  • 연간 명절 비용: 60만 원

일주일 총지출

  • 식비: 14,500원
  • 교통: 16,500원
  • 통신비: 31,350원
  • 자기계발: 54,000원
  • 기타: 192,830원
  • 총 309,180원 

돈 관련 고민과 🔓
어피티의 솔루션 🔑


Q.
30대, 변화가 필요하지 않을까요?

20대까지는 배우는 것에 돈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30대가 된 지금은 바뀌어야 할 것 같아요. 결혼 여부와 상관없이 독립 자금도 필요하고, 노후 대비 등 미래를 위한 자금 마련에 집중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돈 관리 방법이 완전히 바뀌어야 할 것 같은데, 앞으로 어떻게 예산을 잡아야 할까요? 

A.
이제는 기회비용을 생각할 때

지돌이 님은 안정적이고 검소한 성향이시군요. 기본적으로 돈을 아무 데나 소비하는 스타일이 아니라서 특별한 돈 관리 방법을 실천하지 않아도 충분히 목돈을 모을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사실 자세히 살펴보면 지돌이 님에게 돈 관리 방법이 없는 건 아니에요. 급여통장과 용돈통장을 구분해서 관리하고 계시는 데다 통신비도 저렴한 요금제로 낮게 유지 중이고, 택시비와 같은 소비성 지출이 보이지 않거든요.

다만 말씀해주신대로 자기계발에 아낌없이 지출하고 계신 게 눈에 띄었어요. ‘사이드잡을 만들기 위한 투자 목적의 자기계발’ 등 확실한 목표가 있다면 얘기가 달라지지만, 그게 아니라면 이제 줄여야 할 필요가 있어요.

자기계발을 위해 돈을 쓰는 것도 좋지만, 이제는 기회비용을 생각할 때죠. 본가에 거주하는 동안은 저축과 경제공부, 소액투자에 집중할 수 있는 황금기예요.

복잡하게 생각하지 않아도 돼요. 자동차 지출 때문에 저축이 줄었다고 하지만, 자잘하게 나가는 생활비와 자기계발 지출을 줄이면 충분히 급여의 절반을 저축하실 수 있습니다. 황금기를 놓치지 않도록 결단을 내려주세요!

Tip. 아래 리스트 중 준비돼있지 않은 것이 있다면 꼭 실천해보세요.

  • 자동송금: 급여일에 목적별통장으로 월별 예산만큼의 금액이 이체되도록 설정해두는 것. 은행 앱의 ‘자동송금’ 메뉴에서 설정할 수 있습니다.
  • 비상금: 최소한 내 월급만큼의 금액을 비상금통장에 마련해두는 것. 이 돈은 비상시에 사용하고, 나중에 다시 원래 금액 대로 채워둡니다.
  • 값어치 다이어리: 가계부를 작성하기 전에 나의 지출을 회고할 수 있는 값어치 다이어리를 작성해보세요. 매일 그날 지출한 내역을 기록하고, 2~3일 뒤 해당 지출을 회고하며 내가 생각하는 값어치를 매겨보는 거예요. 실제 지불한 금액과 값어치의 차이가 클수록 앞으로 줄여나가야 하는 지출에 가깝습니다.

Q.
경제공부, 어떻게 시작해야 하나요?

앞으로 돈 공부를 시작하려고 합니다. 매년 버킷리스트를 만들어 실천하는데, 내년에는 경매학원 다니기, 아파트 청약 넣기, 경매 낙찰 현장 구경하기 등을 하고 싶어요. 마음은 앞서지만 한편으로는 ‘이게 맞나’ 싶긴 해요. 경제공부, 제대로 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A.
이해관계가 있어야 해요

장기적으로는 내 집 마련(아파트), 단기적으로는 8천만 원에서 1억 원 사이의 목돈을 마련하는 게 목표라고 하셨죠. 그 방법으로 ‘경매’를 적극적으로 알아보고 계신다고 하셨는데요. 부동산 공부를 하기에 꽤 좋은 선택입니다.

경매는 공부하는 동안 다른 사람들과 정보를 주고받으면서 자극도 받고, 임장을 다니면서 부동산 투자를 위한 실전 감각을 기를 수도 있고요. 법원 경매 현장을 참관하면서 ‘내가 어떤 준비를 해두어야 하는지’ 눈으로 확인할 수도 있거든요. 마음 맞는 분들과 공부 모임을 만든다면 삶에 활력도 될 거예요.

부동산 투자와 별개로 투자에 대한 감각을 기르기 위한 ‘최소한의 주식 투자’를 시작해보시는 걸 추천해 드려요. 내가 일해서 번 돈과 내가 여기저기 쓴 돈, 그리고 남은 돈. 이렇게 세 종류의 돈만 세상에 존재하는 게 아니라는 걸 체감하기에 가장 좋은 방법이거든요.

큰돈을 쓰라는 건 결코 아니에요. 남들이 다 투자한다는 삼성전자 주식도 좋고요, 지돌이 님의 자동차를 만든 기업의 주식도 좋습니다. 극악무도한 변동성으로 요새 한창 뉴스에 나오는 테슬라나 시가총액 세계 1위 애플 주식도 조만간 소수점 주식거래가 가능해지면 적은 돈으로도 주식을 살 수 있을 거예요.

지돌이 님, 돈 공부는 이해관계가 있을 때 가장 효과적으로 와닿습니다. 주식 딱 1주 사놓고, 내가 가진 주식의 가치가 실시간으로 움직이는 걸 보며 세상 이야기와 지돌이 님의 돈이 어떻게 맞물려 움직이는지 확인해보세요. 그러면서 관련 책을 읽다 보면 훨씬 효과적으로 공부할 수 있을 거예요.

👉 [일주일 머니로그 더보기]

공유하기

관련 글

image-698-1024x768
월급 195만 원, 저축 100만 원 빠듯한 지갑이 걱정이에요
맛있는 음식을 먹으러 다니고, 카페에 놀러 가는 걸 좋아합니다. 카페 탐방을 하다가 커피가 맛있는 가게를 발견하고 찍었던 내부 사진이에요!
image-656
소비를 줄이는 확실한 방법? 1년 차 사원의 머니로그
본가에 거주해 생활비를 아낄 수 있는데도 지출이 많은 편인 것 같아요. 지출을 줄이고 돈을 모아서 올해 안에 비상금 1천만 원을 모으고...
image-644-1024x882
1억 원 모으기가 목표! 취준을 앞둔 대학생의 머니로그
제가 제일 좋아하는 하늘 사진이에요. 핑크색 하늘을 보면 기분이 너무나 좋아져요!
image-636-2048x1365

경제 공부, 선택 아닌 필수

막막한 경제 공부, 머니레터로 시작하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