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인수전에 뛰어든 하림?

글, 정인

Photo by Domagoj Ćosić on Unsplash

무슨 일이 있었냐면요

하림그룹이 저가항공사(LCC)인 이스타항공 인수전에 뛰어들었습니다. 하림그룹은 소비자들에게 ‘닭고기’로 유명한데요, 사실은 동물사료와 양돈, 홈쇼핑에 해운회사인 팬오션까지 자회사로 두고 있는 기업이에요. 하림그룹이 인수전에 뛰어든 이유는 물류 때문입니다. 육가공품과 사료를 운반할 물류시스템이 있으면 효율적인 경영이 이뤄질 수 있거든요.

좀 더 설명하면 이렇습니다

하림그룹의 자회사 중 인수전에 뛰어든 곳은 팬오션입니다. 해운회사인 팬오션이 이스타항공을 인수한다면 해상 화물 운송과 항공 물류를 모두 가진 종합물류회사가 될 수 있겠죠. 인수전에 뛰어든 또 다른 기업은 쌍방울입니다. 쌍방울그룹은 유압크레인과 냉동탑차, 제설차 등 특수장비 차량을 제조·판매하는 (주)광림을 자회사로 갖고 있습니다. 역시 물류 때문에 인수전에 뛰어들었죠.

뉴스 속 체크 포인트

  • 이스타항공은 자본잠식 상태입니다. 누가 인수하든 이스타항공의 부채와 변제해야 할 임금 및 세금이 부담스럽긴 할 거예요. 코로나19로 아직 여행관광업이 재개되지 않아 영업활동이 어렵다는 것도 문제죠. 
  • 기사에 따르면 투자자에게는 하림그룹이 좀 더 유리하다고 해요. 실제로 하림그룹의 김홍국 회장은 8천억 원에 달하는 현금을 ‘실탄’으로 확보했다며 자신감을 내비치고 있습니다.
  • 동시에 하림그룹은 영업이익률이 낮고, 자회사 팬오션은 부채비율이 높아 인수 성공 시에도 재무적인 부담이 클 거라는 걱정의 목소리도 들리네요.

공유하기

관련 글

gold and black metal tool
유동성은 공식을 찢어
금과 달러 같은 ‘안전자산’과 주식·코인 같은 ‘위험자산’이 비슷하게 상승하고 있어요. 보통 두 자산은 반대로 움직여요. 경제 상황이...
aerial photo of pile of enclose trailer
중국 제조업을 보면 국제무역이 보인다
중국 경제 지표가 바닥을 찍고 회복 중이라는 분석이 나와요. 3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1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기도 했고,...
person in black suit jacket holding white tablet computer
정규직 재취업은 하늘의 별 따기?
지난달 20일,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30대 중반 이후 여성과 40대 중반 이후 남성의 고용 안정성이 급격히 하락하는 현상에...
focus photography of person counting dollar banknotes
최저임금님의 왕관은 모두 다른색
2025년 최저임금 심의가 시작됐어요. 다음해 최저임금이 시간당 얼마가 될지는 매년 4월경 논의를 시작하게 돼요. 6, 7월에 경영계와...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든든한 커리어 코치, 커리어레터

취업부터 이직까지, 매주 토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