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운하 ‘길막’의 후폭풍 ⚓️


 
아시아와 유럽을 잇는 해상운송의 길목, 수에즈 운하에 문제가 생겼습니다. 지난 24일, 에버그린 선사의 컨테이너선 ‘에버 기븐’이 강풍에 좌초하면서 수에즈 운하 북쪽 항로를 대각선으로 막게 된 거예요. 사고가 발생한 곳은 하루 평균 51척의 선박이 오가던 항로입니다. 이미 100척가량의 선박이 운하 안팎에서 대기 중이라고 해요. 
 
사태가 장기화되면 유럽 노선을 변경하거나 항공화물로 대체해야 하는데요. 항로를 변경할 경우, 남아공의 희망봉을 돌아가면서 소요 시간이 한 달 이상 늘어나게 됩니다. 운임비도 오를 수밖에 없겠죠. 게다가 수에즈 운하 차단으로 국제 유가마저 올라 운임비 상승은 불가피해 보입니다. 국제 해상 원유 수송량의 약 10%가 수에즈 운하를 통과하는데, 항로가 막혀 원유를 원활하게 공급하기가 어려워졌거든요. 
 
📍이 사태에 웃는 곳이 있다면, 에버그린 선사의 경쟁업체입니다. 다른 컨테이너선으로 수요가 몰릴 수 있기 때문이죠. 한국에서 유럽 노선 컨테이너선사를 운영하는 곳은 HMM입니다. HMM은 지난해 해상운송 호황기를 겪으며, 10년 만에 흑자를 기록했는데요. 말 그대로 ‘물 들어올 때 노 젓는’ 모습을 보일지 지켜봐야겠어요.
by 효라클

공유하기

관련 글

8466_2297569_1721557161518395247
해외여행 수요 급락에 여행사는 당황스러워요
최근 여행사에서 각종 할인 상품이 쏟아지고 있어요. 7월과 8월은 여름 여행 성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여행 수요가 크게 줄었기 때문이에요....
0717 머니레터
유통업계는 벌써 크리스마스 시즌?
물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국제물류의 운임이 상승하고 있어요. 국제물류는 해상·육로·항공 세 가지 경로로 움직여요. 국제물류 물동량의...
pexels-punttim-52608
29개월째 고용률 역대 최고, 그런데 왜 나는 취직이 안 돼?
고용률은 ‘만15세 이상에서 만64세 미만 인구 중 취업자가 얼마나 되는지’ 보여주는 지표예요. 지난 6월 기준 우리나라 고용률은...
nitish-meena-IFh4o-U-BGg-unsplash
이민 인력, 찬반이 아닌 어떻게 받아들일까의 문제예요
지난 7일, 대한상공회의소가 발표한 이민정책 보고서에서 이제껏 저출생이 지속된 탓에 내년에 당장 합계출산률이 2.1명으로 반등한다고...

경제 공부, 선택 아닌 필수

막막한 경제 공부, 머니레터로 시작하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