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사무라이 본드가 대체 뭐길래?

글, JYP

엔화 표시 외평채가 발행될 예정이에요

오늘(7일), 정부가 일본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엔화 표시 외국환평형기금채권(외평채) 발행 조건을 결정할 예정이에요. 엔화 표시 채권은 ‘사무라이 본드’라고도 불리는데요, 민간에서는 삼성전자가 1996년에 최초로 사무라이 본드를 발행했습니다.


외평채의 뜻은 이렇습니다

전 세계 경제가 얽혀있는 상황에서, 국가나 기업에 외화가 부족해지면 경제가 무너질 수 있습니다. 외환위기 때는 우리나라에 달러가 부족해져서 난리가 났었죠. 이런 사태를 예방하기 위해 정부는 외화를 기금(외국환평형기금)으로 쌓아둡니다. 외평채는 이 기금을 채우기 위한 목적으로, 돈을 빌려오기 위해 발행하는 채권이에요.


경제협력의 후속 조치예요

1998년 정부가 엔화 표시 외평채를 발행한 적이 있었는데요, 그때는 해외 동포와 국내 거주자를 대상으로만 이뤄졌습니다. 이번에는 최초로 일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엔화 표시 외평채가 발행됩니다. 한일 경제협력의 후속 조치라는 해석이 지배적이에요.

어피티의 코멘트
  • JYP: 정부뿐만 아니라 민간 기업, 공공 기관에서도 외국에서 현지 통화로 채권(bond, 본드)을 발행합니다. 이때, 그 국가의 특징으로 채권의 별명을 붙이곤 해요. 일본에서 엔화로 발행하면 ‘사무라이 본드’, 중국에서 위안화로 발행하면 ‘판다본드’, 홍콩에서 위안화로 발행하면 ‘딤섬본드’라고 불러요. 예전부터 사용돼 온 일종의 은어입니다.

공유하기

관련 글

shane-U_ekGjoIm_E-unsplash
한국 기업의 아메리칸 드림?
미국 주식시장에서 상장하려는 국내 기업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어요. 지난 2021년 쿠팡이 미국 나스닥에 상장했는데요, 이번에는 웹툰엔터테인먼트(네이버웹툰)와...
jamie-street-VP4WmibxvcY-unsplash
한국 증시, 아시아 꼴찌?
올해 한국 주식시장의 상승률은 아시아 주요국 중 꼴찌였어요. 올해 초부터 5월 24일까지 코스피지수 상승률이 1.59%로, 대만(20%),...
people in conference
주총 한꺼번에 열리는 게 문제?
글, JYP주총이 한꺼번에 몰렸어요 이번주부터 다음주까지, 국내 기업들의 주주총회가 몰려있어요. 상장기업들의 주주총회는 3월...
people sitting on chair in front of table
돌아온 ‘주총’ 시즌
글, JYP371개 기업이 주총을 열어요 다음주는 ‘슈퍼주총 위크’예요. 삼성전자, 현대차 등 371개사의 주주총회 일정이 몰려있는...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