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미대 나온 남자가 포기할 수 없었던 378만 원짜리 혼수는?

gold wedding band on white textile

✍️ 어피티 독자 미대남 님

👁️ 첫눈에 반하기는 힘들어, 널 보기 전엔 믿었었지 👁️


반갑습니다. 저는 오늘 <쇼파민>의 주인공, 미대 나온 남자 ‘미대남’입니다. 여러분은 혹시 첫눈에 반한다는 말을 믿으시나요?

저는 2020년, 지금의 배우자와 결혼을 했어요. 그리고 그해, 첫눈에 홀딱 빠진다는 게 어떤 건지 제대로 느껴버렸답니다. 처음 만난 순간 마음을 빼앗겨 버려서 지금이 아니면 이런 기회는 다시 찾아오지 않을 거란 확신이 들었죠. 결국 저는 제 마음 가는 대로 저질러버렸고, 지금까지도 함께 행복하게 살고 있어요.

 

고영PD: 잠깐만요, 쇼핑 얘기를 해주셔야지 갑자기 사랑 고백하시면 조금 곤란한데요…

미대남: 네? 사랑 고백이 아니라 책장 구매한 이야기를 말씀드린건데요?

 

때는 2020년 6월, 배우자와 결혼 준비를 하며 가구를 고르던 시기였죠. 평소 눈여겨보던 편집샵을 구경하던 저는 운명처럼 한 책장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디자인 모듈 가구 브랜드 몬스트럭쳐(Monstructure)5단 분리 책장(품명: Bookshelf – BS06)! 메탈 재질에 시크한 은빛 색상과 디자인이 마치 차가운 도시를 연상케 한달까요? 저도 모르게 홀린듯 쳐다보고 있자니 아내가 조심스럽게 묻더군요. “그게 그렇게 사고싶어?”

 

마음속으로 ‘이것만큼은 꼭 사야돼’라고 읊조렸었는데, 제가 생각만 한게 아니라 실제 입 밖으로 말했던 모양이더라고요. 정말 이 가구만큼은 무조건 우리의 신혼집에 들여놓고 싶었어요. 문제는 가격이었죠. 무려 370만 원이 넘었거든요.

 

👰🏻‍♀️ 저희, 평생 백년해로 하겠습니다 🤵🏻‍♂️

 

서기 2124년, 지금으로부터 100년 후. 

미대남의 3대손과 그의 자녀가 책장 앞에서 대화 중이다.

 

자녀: 아빠! 이 책장은 어디에서 났어요? 

아빠: 이건 우리 집안 대대로 내려온 가보란다. 벌써 100년도 더 된 물건이지.

자녀: 정말요? 그런 것 치고 아직 너무 튼튼한데요? 디자인도 딱 요즘 스타일이고요. 

아빠: 당연하지, 아빠의 증조할아버지가 미대 나오셨잖아. 그분이 직접 고르신 책장이거든.

 

…심지어는 책장을 바라보며 이런 상상까지 해봤답니다. 

 

100년 뒤에 봐도 세련되어 보일 디자인, 아노다이징(표면 처리)을 한 알루미늄 소재로 후손에게 물려줘도 끄떡없을 내구성. 370만 원이라는 금액이 크기는 하지만, 평생 쓴다면 괜찮지 않을까? 앞으로 100년 더 쓴다고 생각하면 1년에 3만 7천 원 꼴, 한 달에 사용료가 3천 원이잖아? 하고 자기 합리화하며 계산기도 두들겨봤죠.

 

저는 옷을 한번 사면 10년이 넘도록 구멍이 날 때까지 입고, 평소에 저를 위해 돈을 거의 쓰지 않아요. 신중하게 소비하는 편이기도 하지만, 무엇보다 제 눈에 ‘아름답지 않은 것’에 돈 낭비하고 싶지 않거든요. 그래서 그동안은 격하게 사고 싶을 만큼 마음에 드는 게 없었어요. 주변에서 까탈스럽다는 이야기도 많이 들었는데, 제 취향이 그런 걸 어떻게 하겠어요.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저희집 책장을 공개합니다


그런 제 마음을 이 책장이 거의 처음으로 흔들어 놓은 거예요. 안 그래도 돈 나갈 일 많은 결혼 준비, 배우자의 눈치가 보여 망설이고 있었는데 의외로 아내는 ‘평생 쓰겠다고 약속만 한다면, 사도 괜찮아.’라고 허락해 주더라고요.


나중에 이야기를 들어보니, 당시엔 결혼 준비 하면서 큰 돈 쓸 일이 워낙 많아서 금전 감각이 잠깐 마비된던 것 같다면서도 제가 이렇게까지 무언가를 갖고 싶어하는 모습을 본 것은 처음이라 소원을 꼭 들어주고 싶었다고 하네요. 정말 마음씨가 따뜻하지 않나요?


결국, 최종 견적 378만 원. ‘몬스트럭쳐 철제 책장’을 구매하게 되었고, 결혼 준비하면서 샀던 모든 가전제품과 가구를 통틀어 이 책장이 가장 비싼 녀석이었답니다.

아이패드에 원하는 구조를 직접 스케치해서 디자이너님께 보내드렸어요


제 취향과 필요에 맞춰 디자이너에게 직접 설계 도안을 전달하고 주문 제작을 할 수 있는 모듈형 가구여서,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나만의 책장이라는 느낌을 더할 수 있었어요. 저는 책장에 오브제를 전시하는 공간을 만들고 싶어서 아이패드로 직접 공간을 그려서 보내드렸어요. 디자이너님이 보시고 연구 많이 했다고 칭찬도 해주셨답니다!

💡 혼수 장만, 저희는 이렇게 했어요 💡


당시 혼수를 준비하면서 돈을 어떻게, 어디에 쓰는 것이 합리적일까? 하는 질문에 대한 저만의 답을 찾게 되었어요. 누군가가 보기에 370만 원짜리 책장은 사치스러운 낭비일지 몰라도, 저희 부부에게는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선택이었거든요.


같은 금액으로 영화 보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은 4K 텔레비전을, 휴식이 필요한 사람은 더 좋은 소파나 침대를 구매했을지도 모르지만, 저희는 책장을 보면서 느낄 만족감과 즐거움을 더 중요하게 생각했던 거죠. 구매 후 4년이 지난 지금, 우리 부부는 책장을 볼 때마다 감탄하며 이야기합니다. “매일 보고 또 봐도 정말 아름다운 책장이야…”


저희는 혼수로 꼭 ‘좋은 가구를 한 번에 다 살 필요는 없다’라고 생각하면서 가구를 들였어요. 모듈 5단 책장을 제외하고는, 다 비싸지 않은 것으로 구매했고 접시 같은 소소한 살림살이들은 제가 자취를 하면서 쓰고 있던 것들로 대신했죠. 예산에 맞추기 위해서라기 보다는 ‘10년을 봐도 질리지 않을 만큼 우리 취향에 맞는 가구’를 만나면 그때 구매하고 싶었거든요.

좌) 아르떼미데 스탠드, 우) 파리 벼룩시장에서 산 접시와 동네 앤티크 샵 램프


그래서 저희 부부는 함께 살면서 ‘10년 봐도 안질릴 것 같은 물건’을 찾으면 하나씩 구매하고 있어요. 배우자와 평생 쓰겠다고 두 번째로 약속한 뒤 구매한 아르떼미데 스탠드(50만 원대)와 결혼 후 여행 간 파리의 벼룩시장에서 산 접시, 동네 앤티크 가게에서 구매한 램프가 대표적이죠.


이렇게 산 물건들은, 몇 번을 다시 봐도 마음에 쏙 들고 볼 때마다 함께 그 물건을 산 순간이 떠올라 즐거운 여운을 남긴답니다. 집에 놀러온 사람들에게 이야깃거리로 자랑하기에도 좋아요.

미대남 님의 추천 인테리어 소품 큐레이션 🍯


제가 소개해 드린 책장이 마음에 드신 분 계신가요? 저희와 취향이 비슷한 분들을 위해 실용적이고, 비싸지 않은 가격으로 집을 꾸밀 수 있는 소품을 추천해드릴게요. 


제가 구매한 책장은 인더스트리얼 디자인(산업, 공업의 느낌을 그대로 살린 디자인)인데, 이런 존재감 확실한 제품을 집에 한번 들여놓으면 함께 인테리어를 구성하는 다른 가구들과 조화를 이루는 게 정말 중요하거든요. 그 조건에 맞는 소품으로 두 가지, 선정해 봤어요.

  • 이케아 트롤리 RÅSKOG 로스코그 (42,900원)
    어디든 쉽게 옮겨서 사용할 수 있는 이동식 카트예요. 수납할 공간도 많고 가격도 저렴해서 ‘국민 트롤리’라고 불릴 만큼 인기 많은 제품입니다. 디자인도 깔끔해서 어디에나 어울려요.

  • 브라운 벽시계 BC17 화이트 (108,000원)
    지금 저희집 벽에 걸려있는 브라운 벽시계도 추천해요. 심플한 디자인에 무소음이라는 점! 단순하게 생겨서 어디서나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생각하실 수 있겠지만, 눈을 씻고 찾아봐도 이렇게 깔끔하고 완벽한 벽시계가 또 없더라고요.

공유하기

관련 글

sydney-rae-zi2zXhEFbiA-unsplash
‘중요한 건 꺾이지 않는’ 우산 & 미끄러 ‘지지 않는’ 레인부츠 12만 5천 원에 둘 다 샀어요 ☔
여러분이 살면서 얻은 가장 중요한 깨달음은 무엇인가요? 저는 거주 중인 지역의 극성맞은 날씨 덕분에 ‘소비의 진리’를 깨우쳤답니다....
jason-goodman-BAanEbxe9No-unsplash
카톡으로 머니레터 ‘배달’ 받으세요!
안녕하세요 어피티 마케터 써니예요! 혹시 독자님 중에 ‘머니레터 너무 좋은데, 더 편하게 받아보고 싶어요’ 하는 분 계신가요? 오늘...
black and orange card on brown wooden table
알리·테무 ‘차이나 이커머스’의 습격! 테무, 이용할 것이다 vs. 이용할 생각 없다
이미 테무를 이용한 뒤 만족하신 분도 있을테고 앞으로 이용하고 싶은 분도 있겠지만, 다양한 이유 때문에 앱을 설치하는 것 조차 망설이는...
8466_1714988020
OTT 구독 가격으로 안마의자 렌탈 가능할까? 월 2만 원대 가성비 효도템 추천 💺
수백만 원을 호가하는 비싼 가격 탓에 안마의자 구매를 망설이신 분들, 많을 거예요. 오늘 소개해드리는 안마의자를 렌탈하시면 매월 나가는...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