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금투세’ 뭔데 이렇게 뜨거워?

글, 정인

금투세가 뜨거운 이슈예요 

금투세는 ‘금융투자소득세’의 준말로, 금융투자이익을 합산해 세금을 걷는 개념입니다. 예를 들어, 주식에서 100원 벌고, 펀드에서 300원 잃었다면 이제까지는 주식 수익 100원에는 세금을 내야 했지만, 금투세가 도입되면 총손실 200원이므로 세금을 내지 않아도 돼요. 


구체적인 내용은 이렇습니다 

  • 금투세란?: 주식·펀드 등 금융투자상품에서 실현된 소득에 대해 과세하는 것
  • 시행예정일: 내년 1월 1일(2년 유예될 가능성 있음)
  • 과세 대상자: 약 15만 명(추정 치)
  • 기본공제 한도: 아래 금액을 넘어서는 초과분부터 금투세를 매긴다는 뜻이에요 
    • 국내 주식·국내 주식형 펀드 등 5천만 원
    • 해외주식·비상장주식·파생상품 등 250만 원
  • 세율
    • 과세표준 3억 원 이하 20%(지방소득세 포함 시 22%)
    • 과세표준 3억 원 초과 25%(지방소득세 포함 시 27.5%)
  • 기타: 주식투자자 모두에게 적용되던 증권거래세는 폐지되거나 세율이 낮아질 예정

예상되는 부작용이 있어요 

금투세는 선진국형 세금 체계입니다. 거래행위보다는 소득에 세금을 매기는 것이 조세 정의에 부합해요. 그런데 금투세 도입이 워낙 큰 변화인 만큼, 예상되는 부작용이 있습니다. (🗝️)

  • 주식 중장기 보유 방해: 금투세를 줄이기 위해 수익 5천만 원 이하에서 매도하는 거래가 많아질 수 있음
  • 개인과 비교해 기관투자자·외국인투자자 형평성 이슈: 기관투자자와 외국인 투자자는 금투세가 적용되지 않음. 기관투자자는 법인세와 금투세가 이중과세되므로 금투세 면제, 외국인 투자자는 이익 실현에 따른 세금(양도소득세)을 본국에 내므로 우리나라 금투세 면제
  • 정부의 세금 수입 감소: 현행 제출 법안대로라면 1조 1천억~1조 9천억 원 감소
  • 우리나라 증시 매력 하락: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거의 유일하게 금융투자 차익에 과세하지 않는데, 세금 체계를 국제 기준으로 맞추면 매력도가 떨어짐

에 대한 섬세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목소리예요.

어피티의 코멘트
  • 정인: 금융투자로 손실을 보거나, 5천만 원 이하의 수익을 올리는 사람에게 금투세 도입은 이득입니다. 그런데도 도입을 우려하는 개인 투자자들이 많아요. ‘증시에서 외국인이나 큰손이 나가면 증시 자체가 가라앉는다’는 걱정이 크기 때문이에요. 복잡한 금융투자소득세에 대한 자세한 안내가 필요하다면 이 포털에서 정보를 찾아보세요.

공유하기

관련 글

gold and black metal tool
유동성은 공식을 찢어
금과 달러 같은 ‘안전자산’과 주식·코인 같은 ‘위험자산’이 비슷하게 상승하고 있어요. 보통 두 자산은 반대로 움직여요. 경제 상황이...
aerial photo of pile of enclose trailer
중국 제조업을 보면 국제무역이 보인다
중국 경제 지표가 바닥을 찍고 회복 중이라는 분석이 나와요. 3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1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기도 했고,...
person in black suit jacket holding white tablet computer
정규직 재취업은 하늘의 별 따기?
지난달 20일,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30대 중반 이후 여성과 40대 중반 이후 남성의 고용 안정성이 급격히 하락하는 현상에...
focus photography of person counting dollar banknotes
최저임금님의 왕관은 모두 다른색
2025년 최저임금 심의가 시작됐어요. 다음해 최저임금이 시간당 얼마가 될지는 매년 4월경 논의를 시작하게 돼요. 6, 7월에 경영계와...

똑똑한 돈 친구, 머니레터

매일 출근길 5분, 떠먹여주는 경제 소식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든든한 커리어 코치, 커리어레터

취업부터 이직까지, 매주 토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