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

금리 올리고 집값 내려?

글, 정인

Photo by J Shim on Unsplash

무슨 일이 있었냐면요

지난주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라디오에 출연해 “조만간 집값이 떨어질 것, 과도한 추격매수는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어요. 시간이 지나봐야 알겠지만, 요즘 부동산 시장에 참여하는 사람들의 심리에 변화가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서울 집값은 여전히 상승세지만 최근 오름세가 둔화되기 시작했고 앞으로 2~3개월 후 주택가격을 예측하는 ‘주택 매매가격 전망지수’가 1년 5개월 만에 하락 예측을 기록했습니다. 가장 빠르게 주택 가격이 올랐던 세종시의 아파트는 18주 연속으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어요.

좀 더 설명하면 이렇습니다

금리 인상과 대출 규제 때문입니다. 미국에서 테이퍼링과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에 대한 뉴스가 들려오는 가운데, 우리나라는 선제적으로 기준금리를 올렸습니다. 기준금리가 오르면 대출금리도 인상될 수밖에 없어요. 대출을 많이 받아 부동산을 구매한 입장에서는 원리금 상환 부담이 커집니다.

거기에 정부가 205만 가구의 공급을 발표하고, 부동산 관련 세금과 대출 규제를 강화하겠다는 입장을 내놓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집값이 고점에 이른 게 아닌가’ 하는 시장 참여자들의 인식이 합쳐져 앞으로 부동산 가격이 내릴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온 거예요.

물론 부동산 가격이 하락해서 집값이 안정화되는 것과 시장이 둔화되는 건 조금 다른 이야기입니다. 아무리 부동산 가격이 낮아져도 시장에 매물이 나오지 않으면 ‘그림의 떡’일뿐이니까요. 

독자님이 알아야 할 것

✔️ 전문가들의 의견은 엇갈립니다. 현재 부동산 지표에 의하면 집을 사겠다는 사람보다 팔겠다는 사람이 더 많은 것으로 분석됐어요. 다른 한편에서는 그건 지금 상황일 뿐이고, 중장기적으로는 시장 참여자들이 여전히 ‘관망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집을 팔려는 사람들이 매물을 내놓지 않고 계속 들고 있다는 뜻이죠. 

✔️ 지난해 부동산시장을 뒤흔들었던 임대차 3법, 즉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전·월세 상한제, 전월세신고제가 지난 7월부터 시행됐어요. 계약갱신이 만료되는 내년 7~8월을 전후로 시장이 한 번 더 불안해질 것이라는 예측도 있습니다. 

✔️ 현재 월세는 더욱 상승하는 추세입니다. 매매와 전세 시장이 시들하니 월세로 수요와 공급이 몰리는 거예요

    공유하기

    관련 글

    avi-waxman-f9qZuKoZYoY-unsplash (1)
    인구 감소가 부동산에 미칠 영향: 집값 하락보다 빈집이 더 문제예요
    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도심공동화’를 막기 위한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하고 이번 달 22일부터 접수를 받아요. 인구 감소가 부동산...
    phil-hearing-IYfp2Ixe9nM-unsplash
    기준금리 그대로인데 주담대 금리는 낮아지는 중?
    지난 5월 말 기준, 5대 시중은행의 주택담보대출(주담대) 잔액은 546조 원에 달했어요. 총 546조 원을 빌려줬다는 뜻으로, 3월에...
    rawkkim-UoF4yAtxxas-unsplash
    할인분양 입주자 주차요금 50배?
    부동산 경기가 어려워지면서 준공을 완료했는데도 분양이 되지 않은 물량이 늘어나고 있어요. 준공 후 미분양 물량은 ‘악성 미분양’이라고...
    luke-van-zyl-koH7IVuwRLw-unsplash
    전세 기피하는데 전세가는 오른다고?
    서울 아파트 전세 가격이 작년 5월 둘째주부터 52주 연속 상승세예요. 아파트 전세 공급은 줄어들었는데, 수요는 늘고 있기 때문이에요....

    경제 공부, 선택 아닌 필수

    막막한 경제 공부, 머니레터로 시작하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

    실패 없는 소비, 잘쓸레터

    잘쓰는 것도 재테크, 매주 수요일 만나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